노동신문, 하노이 북미정상회..
北,김정은 하노이 방문 기록..
北대외경제상 러시아 방문,북..
北,하노이 회담 결렬 소식 보..
北,3.1절 맞아 '민족 자주와 ..
home > 이슈&뉴스 > 북한내부동향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01.02
제목 2019년 북한인물정보,내각과 군부 인사변동 폭 크게 나타나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 1년 간 내각·군부를 흔들고 대남·대미 라인을 중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통일부가 27일 공개한 ‘2019 주요 인물정보’에 따르면 북한 권력 기구에서 경제를 책임진 내각은 조직 신설과 인원교체 등 변동폭이 가장 큰 것으로 나타났다. 군 총정치국장·총참모장·인민무력상 등 군부 3인방도 교체되고, 남북·미북 정상회담에서 활약한 대남·대미 라인 상당수가 중용됐다. 북한이 대북제재 국면에서 ‘자력갱생’의 경제전략을 내세운 가운데 경제실패의 책임을 경제사령탑인 내각에 물은 것이란 분석이 제기되고 있다. 또 미국과의 비핵화 협상을 위해 군부의 지위를 격하시키고, 대남·대미 라인을 중용한 것이란 관측도 나온다.

◇경제사령탑 내각 조직 개편 및 당 경제부서 교체

통일부가 이날 공개한 ‘2019 북한 인물 정보’에 따르면 내각에는 일용품공업성과 지방공업성이 신설되고 장관급 6명이 교체된 것으로 확인됐다. 9명이던 부총리는 8명으로 축소됐다. 신설된 일용품공업성과 지방공업성은 주민생필품과 지방공업을 책임진 기구로 주민생활과 관련된 기구다. 북한의 화학공업을 담당한 리무영 부총리는 인물정보에서 삭제됐다. 북한의 주력 수출품인 석탄생산을 책임진 리학철 채취공업상은 삭제되고 렴철수로 교체됐다. 이밖에도 김정은이 올해 7월 함경북도 현지시찰 때 ‘태도가 틀려 먹었다’며 질타했던 함경북도 당위원장 리상관은 삭제되고 오경석으로 대체됐다.

북한이 대북제재 극복을 위한 몸부림을 치면서 대북제재 장기화에 대비하려는 것으로 풀이된다. 고위급 탈북민 A씨는 “북한이 대북제재를 극복하기 위해 자력갱생을 강조하는 가운데 실적이 부족한 내각 간부들을 경질한 것으로 보인다”며 “경제실패의 책임을 내각은 물론 당 간부들에게 물은 것”이라고 했다. 특히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금고지기인 노동당 재정경리부장도 김용수에서 한광상으로 교체된 것으로 나타났다. 국책연구소 관계자는 “당 재정경리부는 김정은의 비자금을 관리하는 부서로 김정은의 통치행위를 실탄(현금)으로 보장해야 한다”며 “대북제재 장기화로 당자금(비자금)이 고갈되고 김정은이 돈을 주라는 지시를 제대로 집행하지 못해 책임을 진 것으로 보인다”고 했다.

또 군 총정치국장이 황병서에서 김정각을 거쳐 김수길로 바뀌고, 총참모장이 리명수에서 리영길로, 인민무력상이 박영식에서 노광철로 변경 됐다. 다만 리명수는 중앙군사위원직은 유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장성택의 최측근으로 숙청됐다가 지난 4월 복권된 문경덕 평안북도 당위원장도 인명록에 새로 추가됐다. ◇남북·미북 정상회담에 참여한 대남·대미 라인 부상 올해 북한이 남북 대화 및 대미외교를 진행하는 과정에서 중요 역할을 수행한 인사들도 이번 인물 정보에 포함됐다.

김영철 노동당 통일전선부장의 왼팔로 알려진 김성혜 노동당 통일전선부 실장과 최선희 외무성 부상이 처음으로 ‘주요인물’로 등장했다. 이밖에도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집사인 김창선 국무위원회 부장과 리택건 통전부 부부장·리현 통전부 실장 등 남측의 카운터 파트로 나섰던 인물들도 새로 수록됐다. 북한의 대중관계를 담당하는 리길성 외무성 부상, 김성 주유엔 북한 대사, 최강일 북한 외무성 북아메리카국장 대행 등 외교 관련 인사들도 새로 포함됐다.

통일부는 이날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여동생인 김여정의 출생연도를 1988년으로 밝혔다. 통일부는 지난해 발간한 ‘2018 북한 주요인사 인물정보’에서는 김여정 제1부부장의 출생연도를 ‘연도미상’이라고 표기하면서 ‘87년생, 88년생, 89년생 설(說) 존재’라고 병기했다. 실제 김 제1부부장의 정확한 나이는 여러 관측이 나왔었다. 미국 정부는 지난해 김여정의 출생연도를 1987년으로 표기했다.

우리 정부가 이번에 김 여정의 출생연도를 1988년으로 특정한 것은 올해 남북 간 교류가 환발해지면서 보다 정확한 관련 정보가 입수됐기 때문으로 보인다. 1988년생일 경우 김 제1부부장은 올해 만 30세다. 통일부는 김여정의 대표직함도 당 정치국 후보위원에서 당 선전선동부 제1부부장으로 명시했다. 통일부는 김정은 위원장의 생일은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1984년 1월 8일(82, 83년생 설(說) 있음)’이라는 표기를 유지했다. 한편 북한 김일성 주석의 둘째 부인인 김성애는 지난 2014년 사망한 것으로 공식 확인했다.


Total : 789 (1/4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789 北 내부로 2차 북미정상회담 결렬 소식 빠르게 확산 관리자 2019.03.07
788 스페인 주재 북한 대사관에 괴한 10명 난입,컴퓨터와 문서 가져.. 관리자 2019.03.01
787 조성길 전 이탈리아 대사대리 딸 평양으로 송환 주장 관리자 2019.02.19
786 美,北 국제통화기금과 세계은행 가입 지원 가능성 관리자 2019.02.09
785 김정은,중국에서 성인병 정밀 검사 받아/日매체 관리자 2019.02.09
784 北음력설 앞두고 비사회주의 통제 강화 관리자 2019.02.02
783 北한성렬 외무성 부상 실각,함경남도 검덕 탄광 혁명화 관리자 2019.01.30
782 北,대북제재망 피해 중국에 동해 어업권 판매 관리자 2019.01.30
781 비건의 새 파트너 김혁철은 외무성의 대표적 전략통 관리자 2019.01.25
780 북미 정보당국 2009년부터 물밑 소통 관리자 2019.01.22
779 美국무부 북한인권 증진예산 1000만 달러 배정 관리자 2019.01.20
778 유엔 북한 대표부 앞길 '오토 웜비어 길' 명명 추진 관리자 2019.01.18
777 국방백서 '북한은 적 표현 공식 삭제' 관리자 2019.01.15
776 유엔 제재로 중국의 대북 수출, 수입 총액 급감 관리자 2019.01.14
775 北,3월 10일 최고인민회의 14기대의원 선거 진행 관리자 2019.01.09
774 北내각에 북남경제교류팀 신설,평양 간리역과 서평양역에 대규모.. 관리자 2019.01.06
773 김정은 지난해 공개활동 경제분야 활동 최다 기록 관리자 2018.01.05
772 北대외교역 유엔안보리 대북제재 영향으로 크게 위축 관리자 2019.01.04
771 황해북도 금천군 홍수와 산사태로 42명 사망/RFA 관리자 2019.01.05
-> 2019년 북한인물정보,내각과 군부 인사변동 폭 크게 나타나 관리자 2019.01.02
[처음] ◁ < [1] [2] [3] [4] [5] [6] [7] [8] [9] [10] [끝]
작성자   제 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