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신문, 하노이 북미정상회..
北,김정은 하노이 방문 기록..
北대외경제상 러시아 방문,북..
北,하노이 회담 결렬 소식 보..
北,3.1절 맞아 '민족 자주와 ..
home > 이슈&뉴스 > 북한내부동향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01.18
제목 유엔 북한 대표부 앞길 '오토 웜비어 길' 명명 추진



미국 뉴욕 맨해튼의 주유엔 북한대표부 앞길을 북한에 억류됐다가 석방 직후 사망한 오토 웜비어의 이름을 붙이는 방안이 추진되고 있다. 웜비어는 북한에 17개월간 억류됐다가 2017년 의식불명 상태로 석방됐지만 엿새 만에 숨진 미국인 대학생이다. 가족들은 북한 당국에 의한 고문을 주장했고,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도 "(웜비어가) 북한에 의해 믿을 수 없을 정도로 고문당했다"고 밝힌 바 있다.

17일(현지시간) 미 폭스뉴스에 따르면 공화당 소속 미 뉴욕시의회의 조 보렐리(36·스태튼아일랜드) 의원은 맨해튼의 주유엔 북한대표부 앞 대로를 '오토 웜비어의 길'(Otto Warmbier Way)로 개칭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다. 보렐리 의원의 '웜비어의 길' 추진은 웜비어의 억울한 죽음을 기억하자는 취지와 함께 북한의 인권문제를 알리고 압박하는 의미를 담고 있다.

주유엔 북한대표부는 미드 맨해튼의 2번 애비뉴, 43번가~44번가 사이에 있는 '디플로맷 센터' 건물에 입주해있다. 1번 애비뉴에 있는 유엔본부와는 한 블록 떨어져 있다. 보렐리 의원은 '웜비어의 길' 개칭과 함께 이곳에 이를 알리는 거리 안내판을 세울 예정이다. '웜비어의 길' 개칭안은 51명으로 구성된 뉴욕시의회를 통과하고 빌 더블라지오 뉴욕시장이 서명해야 한다. 보렐리 의원은 "사람들이 거리 안내판을 보고, 이것이 절대 독재자와 독재정권에 직면해 포기된 삶을 상기하기를 바란다"면서 "김정은(위원장)에게 약간은 조롱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보렐리 의원은 이어 "북한 주민들이 고통에, 웜비어의 운명에 이목이 쏠리기를 바라고, 변화로 이어지기를 희망한다"면서 "전 세계 (유엔주재) 외교관들이 매일 이곳을 지나갈 것이다. 그(웜비어)는 우리가 자유 속에서 중시하는 모든 것을 대표하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폭스뉴스는 웜비어가 맨해튼에서 생활할 예정이었지만 북한에 억류되면서 "비극적으로 이를 이루지 못했다"고 전했다.

버지니아 주립대에서 경제학을 전공한 웜비어는 2016년 여름부터 맨해튼에 거주하며 투자회사에서 인턴으로 근무할 예정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미 버지니아 주립대 3학년이던 그는 2016년 1월 관광차 방문한 북한의 평양 양각도 호텔에서 정치 선전물을 훔치려 한 혐의로 체포됐으며, 같은 해 3월 체제전복 혐의로 15년 노동교화형을 선고받았었다. 2017년 6월 억류 17개월 만에 혼수상태로 석방됐지만 엿새 만에 숨졌다.

첨부파일 오토 웜비어.jpg  Down:36

Total : 789 (1/4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789 北 내부로 2차 북미정상회담 결렬 소식 빠르게 확산 관리자 2019.03.07
788 스페인 주재 북한 대사관에 괴한 10명 난입,컴퓨터와 문서 가져.. 관리자 2019.03.01
787 조성길 전 이탈리아 대사대리 딸 평양으로 송환 주장 관리자 2019.02.19
786 美,北 국제통화기금과 세계은행 가입 지원 가능성 관리자 2019.02.09
785 김정은,중국에서 성인병 정밀 검사 받아/日매체 관리자 2019.02.09
784 北음력설 앞두고 비사회주의 통제 강화 관리자 2019.02.02
783 北한성렬 외무성 부상 실각,함경남도 검덕 탄광 혁명화 관리자 2019.01.30
782 北,대북제재망 피해 중국에 동해 어업권 판매 관리자 2019.01.30
781 비건의 새 파트너 김혁철은 외무성의 대표적 전략통 관리자 2019.01.25
780 북미 정보당국 2009년부터 물밑 소통 관리자 2019.01.22
779 美국무부 북한인권 증진예산 1000만 달러 배정 관리자 2019.01.20
-> 유엔 북한 대표부 앞길 '오토 웜비어 길' 명명 추진 관리자 2019.01.18
777 국방백서 '북한은 적 표현 공식 삭제' 관리자 2019.01.15
776 유엔 제재로 중국의 대북 수출, 수입 총액 급감 관리자 2019.01.14
775 北,3월 10일 최고인민회의 14기대의원 선거 진행 관리자 2019.01.09
774 北내각에 북남경제교류팀 신설,평양 간리역과 서평양역에 대규모.. 관리자 2019.01.06
773 김정은 지난해 공개활동 경제분야 활동 최다 기록 관리자 2018.01.05
772 北대외교역 유엔안보리 대북제재 영향으로 크게 위축 관리자 2019.01.04
771 황해북도 금천군 홍수와 산사태로 42명 사망/RFA 관리자 2019.01.05
770 2019년 북한인물정보,내각과 군부 인사변동 폭 크게 나타나 관리자 2019.01.02
[처음] ◁ < [1] [2] [3] [4] [5] [6] [7] [8] [9] [10] [끝]
작성자   제 목   내용